국회, 15조원 추경안 의결…나랏빚 10조원 늘은 966조원
국회, 15조원 추경안 의결…나랏빚 10조원 늘은 966조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국회 4차 재난지원금 포함된 추경안 처리 (PG)(사진=연합뉴스)
국회 4차 재난지원금 포함된 추경안 처리 (PG)(사진=연합뉴스)

국회가 25일 본회의에서 무려 15조원 규모의 추가경정예산안(추경)을 처리했다. 이번 4·7 보궐선거 직전 추경이 본회의에서 의결됨에 따라, 국가채무는 10여조 원이 늘어 총액 약 966조원으로 확인됐다.

세부적으로, 추경예산 절반 수준인 7조3천억 원이 소상공인 지원금으로 편성됐다. 2조5천억 원도 긴급 고용대책금, 나머지 4조2천억 방역대책금이다.

그중에서도 일명 '고용취약계층'으로 분류된 '특고‧프리랜서' 80만 명 등에 대해서는 5천432억 원을, 노점상에 대한 생계지원금은 4천494억 원이 지원된다. '긴급 고용대책' 2조5천억 원 중에서 1조8천억 원은 청년·중장년·여성 등에 대해 사용된다.

한편, 정부는 이날 오후 3시경 임시 국무회의를 소집해 배정계획안을 상정 및 의결할 예정이다.

조주형 기자 chamsae9988@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