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중형 아파트값 평균 '10억'...서울 중형 아파트값 평균 '16억'
수도권 중형 아파트값 평균 '10억'...서울 중형 아파트값 평균 '16억'
  • 김진기 기자
    프로필사진

    김진기 기자

    이메일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최초승인 2022.03.28 15:14:20
  • 최종수정 2022.03.28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아파트 5분위 배율, 매매·전세 모두 최고치 경신 중

이제 중형(전용면적 85㎡ 초과∼102㎡ 이하) 면적의 아파트 평균 가격은 10억원이다. 이는 수도권 기준이며 서울 평균은 진즉 10억원을 넘어 16억원선을 돌파했다.

28일 KB국민은행 월간 주택시장동향 시계열 통계에 따르면 서울·경기·인천을 포함한 수도권의 중형 아파트값은 이달 10억918만원을 기록했다. 처음으로 10억원을 넘은 것이다.

서울 중형 아파트값은 같은 기간 평균 16억1천59만원으로 16억원을 뛰어넘었다. 서울 강북지역(한강 이북 14개구) 중대형(전용 102㎡ 초과∼135㎡ 이하) 아파트는 평균 13억19만원, 강남지역(한강 이남 11개구) 중소형(전용 60㎡ 초과∼85㎡ 이하) 아파트는 평균 14억746만원이었다. 

아파트 매매·전세 시장은 전국적으로 역대 최대의 양극화로 나타났다. 이달 전국 아파트 5분위 배율은 매매 10.1, 전세 7.9로 2008년 12월 관련 조사 시작 이래 가장 높았다. 전국적으로 가격 상위 20%의 아파트가 하위 20% 아파트보다 매매가는 10.1배, 전셋값은 7.9배로 높다는 의미다.

5분위 배율은 주택을 가격순으로 5등분한 뒤 상위 20%(5분위)의 평균 가격을 하위 20%(1분위)의 평균 가격으로 나눈 것이다. 양 구간의 가격 격차를 보여주는 것으로 배율이 높을수록 양극화가 심하다는 뜻이다. 

지난해 10월부터 전국 아파트 5분위 배율은 매매·전세 모두 최고치를 경신하는 중이다.

김진기 기자 mybeatles@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