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충칭 공항에서 여객기 활주로 이탈, 불에 타는 사고...36명 부상
中 충칭 공항에서 여객기 활주로 이탈, 불에 타는 사고...36명 부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2명 전원 탈출...현지 당국이 사고 원인 조사 중
12일 오전 중국 충칭 소재 공항에서 티베트항공의 여객기가 이륙 도중 활주로를 이탈해 불에 타는 사고가 발생했다.(사진=로이터)
12일 오전 중국 충칭 소재 공항에서 티베트항공의 여객기가 이륙 도중 활주로를 이탈해 불에 타는 사고가 발생했다.(사진=로이터)

중국 충칭(重慶) 소재 공항에서 이륙하던 여객기가 활주로를 이탈하는 사고가 발생해 기체 일부가 불에 탔다. 탑승자 122명 전원이 탈출했으나, 이 가운데 36명이 부상했다.

12일 오전 중국 충칭을 이륙해 시짱(티베트)자치구 린즈(林芝)로 향할 예정이었던 중국 국적 항공회사 티베트항공의 에어버스A319기가 불에 타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륙 도중 기체 이상이 발생해 이륙을 중단하는 과정에서 활주로를 벗어나며 기체 일부가 지면에 쓸린 것이다.

중국 항공 당국에 따르면 여객기에는 113명의 승객 외 9명의 승무원 등 총 122명이 타고 있었다. 사고 직후 탑승자 전원이 탈출했다. 하지만 이 가운데 36명이 부상해 병원으로 실려갔다.

현지 관계 당국이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박순종 기자 francis@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