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 바이든 美 대통령, 내주 방한 기간 중 'DMZ 방문' 검토
조 바이든 美 대통령, 내주 방한 기간 중 'DMZ 방문' 검토
  • 박순종 기자
    프로필사진

    박순종 기자

    이메일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최초승인 2022.05.13 09:26:16
  • 최종수정 2022.05.13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젠 사키 미국 백악관 대변인.(사진=연합뉴스)
젠 사키 미국 백악관 대변인.(사진=연합뉴스)

다음주 중 우리나라를 방문할 예정인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방문 기간 중 비무장지대(DMZ) 방문을 검토 중에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젠 사키 미국 백악관 대변인은 12일(현지시각) 기자회견에서 ‘바이든 대통령이 DMZ를 방문할 계획이 있느냐’는 취지의 질문을 받고 “순방의 상세 일정을 마지막으로 검토 중에 있다”며 다음 주 중 제이크 설리번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일정의 상세 내용을 공개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키 대변인은 그러면서 “북한이 이르면 이달 중 핵시험을 할 준비가 돼 있을 것으로 본다”며 바이든 대통령이 일본과 한국을 방문하는 때에 맞춰 북한이 고강도 도발에 나설 가능성이 있음을 시사했다.

이어 사키 대변인은 “우리는 이 정보를 동맹·파트너와 공유했고, 그들과 긴밀히 조정 중”이라며 “(일본과 한국 순방을 통해) 동맹을 계속 강화하고 한국 방위 약속을 확실히 할 것”이라고 강조하고 바이든 대통령이 윤석열 대통령과 북한 도발 관련 문제를 논의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순종 기자 francis@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