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욱, 의사과학자 양성 위한 간담회 실시...조규홍 보건복지부 장관 참석
김병욱, 의사과학자 양성 위한 간담회 실시...조규홍 보건복지부 장관 참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병욱 의원 주최로 진행된 의사과학자 양성 간담회
김병욱 의원 주최로 진행된 의사과학자 양성 간담회

국민의힘 김병욱 의원(포항시남구울릉군, 예산결산특별위원회)은 지난 21일 포스텍(POSTECH) 대학 본관 대회의실에서 조규홍 보건복지부 장관을 비롯한 경상북도, 포항시, 포스텍 관계자들과 의사과학자 양성을 위한 간담회를 진행했다.

이날 간담회는 지난 10일 열린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경제부처 대상 질의에서 김 의원이 조 장관에게 의사과학자 양성을 위해 의대 정원을 늘려야 한다며, 연구중심의과대학 설립을 준비하고 있는 학교에 방문해달라는 요청에 따른 것이다.

간담회에는 국민의힘 김병욱 의원, 조규홍 보건복지부 장관, 김무환 포스텍 총장, 김학홍 경상북도 행정부지사, 이강덕 포항시장 등이 참석했으며, 김철홍 포스텍 의과학전공 교수가 ‘포스텍 의사과학자 양성 설립 추진 현황’을 보고한 후 참석자들이 종합토론을 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김 의원은 “고 박태준 회장은 1986년 포스텍을 만들면서 ‘포항제철소 설립 후 50년이 지나면 철강산업도 쇠퇴할 수 있으니 철강산업 이후는 포스텍에서 찾아야 한다’고 했다”면서, “포스코의 철강 제품이 대한민국 산업의 성장을 넘어 인류의 번영에 기여했듯, 이제 포스텍이 꿈꾸는 연구중심의과대학이 포스코의 철강산업을 이어 인류의 삶과 문명에 기여할 수 있도록 정부와 의사협회가 힘을 모아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기존 의과대학 출신의 진료 임상의들과 업역이 겹치지 않는, 연구와 사업에 전념하는 의사과학자 육성 시스템을 우리도 갖춰야 한다”며, “윤석열 정부의 국정과제인 바이오헬스 산업의 핵심 인력인 의사과학자 양성을 위해 포스텍 연구중심의과대학을 조속히 출범시켜야 하며, 이를 위해 보건복지부가 의사협회와 의대정원 확대 문제를 원만하게 해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김 의원은 지난 17일 '아동학대예방 공로상'을 수상받는 등 왕성한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선우윤호 기자 yuno93@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