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이재명비리검증특위 위원장 김진태, "이 모 씨 타살 정황 짙다"
국민의힘 이재명비리검증특위 위원장 김진태, "이 모 씨 타살 정황 짙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보자라서 자X할 이유 없다"
1
국민의힘 이재명비리국민검증특위 위원장인 김진태 전 의원의 12일 페이스북 게시물 내용.(캡처=페이스북)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인 이재명 전 경기도지사의 변호사 비용 대납 의혹을 제기한 이 모 씨가 11일 밤 숨진 채 발견된 데 대해 국민의힘 이재명비리국민검증특위 위원장인 김진태 전 의원이 ‘타살 의혹’을 제기하고 나섰다.

김진태 전 의원은 1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재명 후보 변호사비 대납을 제보한 이○○ 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며 “나하고도 몇 번 통화했는데, 이 분은 제보자라서 자X할 이유가 없다”고 주장했다. 이어 김 전 의원은 “(이 씨는) 변호사비 대납 관련 녹취록 세 개에 다 등장하는 유일한 인물”이라며 “이번엔 죽음으로 ‘내몰았다’고 하지 말자. 사인(死因) 불명이고 타살 혐의가 짙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박순종 기자 francis@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