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발 사주 의혹'으로 터진 '정보기관장 정치개입 의혹 논란'···국회 정보위 긴급 기자회견(전문)
'고발 사주 의혹'으로 터진 '정보기관장 정치개입 의혹 논란'···국회 정보위 긴급 기자회견(전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박지원 배후설로 번진 '고발 사주 의혹'과 그 제보자 조성은씨.2021.09.13(사진=연합뉴스)
박지원 배후설로 번진 '고발 사주 의혹'과 그 제보자 조성은씨.2021.09.13(사진=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이 총력전을 펼치고 있는 일명 '고발 사주 의혹'의 제보자 조성은 씨의 '우리 원장님' 발언의 파장이 국회 정보위원회에까지 미치고 있어 관심이 주목된다.

바로 정보위 소속 국민의힘 의원들이 13일 '우리 원장님'으로 지목된 박지원 국가정보원 원장의 '국내정치 개입 의혹'을 제기하고 나섰기 때문이다.

앞서 펜앤드마이크는 이날 오전 기사 <[심층분석] 조성은 발언 '파문' 일파만파···박지원 국정원장, 공수처 압수수색 대상되나> 보도를 통해 박지원 국가정보원 원장의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의 압수수색 가능성을 분석한 바 있다.

이를 관통하는 하나의 개념은 바로 '현역 정보기관장의 정치 개입 의혹 논란'인데, 이번 사태에서 비롯한 국정원법상 정치관여여부 논란 의혹을 규명키 위해서는 그 행위의 구체성을 입증하는 과정이 필요하다는 점이 부각됐다.

그에 따라 국회 정보위 소속 하태경·김기현·조태용·신원식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회 정보위 소집 및 박지원 국정원장 사퇴를 요구하기에 이른다. 일명 '박지원 게이트'라는 것으로, 다음은 기자회견문 전문이다.

하태경, 신원식, 조태용 의원 등 국민의힘 소속 국회 정보위원들이 13일 국회 소통관에서 '윤석열 고발사주 의혹'에 대해 박지원 국정원장의 정치개입 사건이라고 주장하며 박 원장 사퇴와 정보위 소집 등을 요구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1.9.13(사진=연합뉴스)
하태경, 신원식, 조태용 의원 등 국민의힘 소속 국회 정보위원들이 13일 국회 소통관에서 '윤석열 고발사주 의혹'에 대해 박지원 국정원장의 정치개입 사건이라고 주장하며 박 원장 사퇴와 정보위 소집 등을 요구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1.9.13(사진=연합뉴스)

[국민의힘 정보위원 공동 성명서 전문]

-‘박지원 정치공작 의혹’ 진상조사를 위한 국회 정보위원회 소집을 요구한다 -

박지원 국정원장의 정치공작 의혹이 일파만파 퍼지고 있습니다. 최근 야당의 유력한 대선 후보를 겨냥한 각종 의혹을 폭로한 조모씨와 박지원 원장이 폭로 전후에도 연락과 만남을 취한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박지원 원장 스스로 조모씨를 오랫동안 알고 있었고 만났다고 시인했습니다. 

뿐만 아니라 조모씨는 어제 SBS 뉴스에 출연해서 최초 언론 보도 시점이 “우리 원장님이나 제가 원했던 날짜나 상의했던 날짜가 아니다”라고 발언하여 박지원 원장이 이 사건에 깊숙히 개입돼 있음을 확인했습니다.

박원장의 국내정치 개입 의혹은 처음이 아닙니다. 지난 부산 보궐선거 과정에서 여당에게만 유리한 사찰정보 선택적 공개로 유력한 야당 시장 후보를 흠집내려고 했습니다. 지금도 DJ와 노무현 정부 시기의 정보도 함께 공개하자는 야당의 요구는 묵살하고 있습니다. 

국정원 흑역사 60년은 불법적인 국내정치개입의 역사입니다. 불법적 정치개입은 국정원을 국민을 위한 안보기관이 아닌 정권을 보위하고 연장하기 위한 수단으로 이용한 역대 국정원장들에 의해서 행해졌습니다. 

박원장은 지금 당장 국민들에게 조모씨를 왜 만났는지, 무슨 이야기를 나눴는지 대해서 소상히 밝혀야 합니다.

그리고 문재인 대통령은 음습한 정치개입을 서슴없이 자행하는 박지원 국정원장을 즉각 사임시켜야 합니다. 박원장이 있는 한 내년 대선이 공정하게 치러질 것이라고 국민들은 믿지 않을 것입니다. 

국민의힘 정보위원 일동은 박지원 국정원장의 정치 공작을 통한 대선 개입 의혹에 대한 진상조사를 위해 즉각 국회 정보위를 소집할 것을 강력히 촉구합니다. 

2021년 9월 13일.

국민의힘 정보위원 하태경·김기현·조태용·신원식.

'고발 사주 보도 시점 논란' 조성은 "원장님이나 제가 원했던 날짜 아냐" 보도 사진.2021.09.13(사진=연합뉴스)
'고발 사주 보도 시점 논란' 조성은 "원장님이나 제가 원했던 날짜 아냐" 보도 사진.2021.09.13(사진=연합뉴스)

 

조주형 기자 chamsae9988@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