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대위 방향타 결정지을 與 상임전국위, 오늘 소집 예고
비대위 방향타 결정지을 與 상임전국위, 오늘 소집 예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사진은 지난 2020년 9월3일 국회 국민의힘 대회의실 백드롭 사진. 2020.9.3(사진=연합뉴스)
사진은 지난 2020년 9월3일 국회 국민의힘 대회의실 백드롭 사진. 2020.9.3(사진=연합뉴스)

국민의힘이 5일 상임전국위원회를 열고 '비상 상황'인지에 대한 유권해석을 받는다. '비상 상황'으로 풀이될 경우, 비상대책위원회로의 전환 여론에 힘이 실리게 된다.

국민의힘 상임전국위원회는 이날 오전10시30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릴 예정이다. 이번 상임전국위에는 권성동 원내대표와 한기호 사무총장, 상임전국위의장 서병수 의원과 윤두현·정동만 상임전국위 부의장 등이 참석한다.

상임전국위를 통해 비상 상황인지에 대한 유권해석을 받게 되면 오는 9일 전국위원회를 열고 당헌 개정 의결 절차를 밟게 된다.

이후 비상대책위원장 후보자(또는 내정자)를 밝힌 후 전국위원회에서 이를 의결하게 된다. 그후 상임전국위를 통해 비대위원장 산하 비대위원 임명안을 의결 처리하게 된다.

한편, 이번 상임전국위에서는 당원권 6개월 정지징계 처분을 받은 이준석 당대표에 대해서 당무 복귀를 가능토록 한다는 내용의 당헌 개정안도 다루게 된다.

조주형 기자 chamsae9988@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